`생애 첫 주택` 취득세 감면대상 확대?…실수요자 현실 반영 안돼

운영자 ( 2020.08.12) , 조회수 : 17       ▶▶ 미디어펜 (바로가기)

[미디어펜=이다빈 기자]정부가 잇따른 부동산 규제로 낙담한 무주택자들을 달래기 위한 정책을 내놓고 있다. 하지만 대상의 기준이 실효성이 부족하다는 지적으로 전문가들은 다수의 실수요자들이 혜택을 누리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고 있다.


12일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행정안전부가 전달 10일 발표한 '주택시장 안정 보완 대책'에 따라 생애 최초 주택 구입 시 연령과 혼인여부와 관계없이 누구나 주택취득세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된다. 하지만 실수요자들은 현실을 반영하지 않은 유명무실한 정책이라고 목소리를 내고 있다.


전날 국무회의에서는 이와 같은 내용으로 개정된 지방세특례제한법이 의결됐다. 현행에서는 일정 요건을 충족하는 신혼부부가 처음으로 주택을 구입하는 경우에만 취득세의 50%를 경감하고 있으나 이번 법 개정을 통해 신혼부부가 아니더라도 최초로 구입하는 주택에 대해 취득세를 감면받을 수 있다.


취득세 감면 혜택 대상자는 주민등록표에 등재된 세대원 모두 주택을 소유한 사실이 없을 때 그 세대에 속한 자에 한한다. 단독주택과 공동주택이 모두 포함되며 오피스텔은 해당하지 않는다. 


행안부 이번 법 개정을 통해 신혼부부 외에도 자녀를 양육하는 3040 세대나 중‧장년층 등 주택 실수요자가 폭넓게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제도를 설계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실수요자들은 이번 개정안의 조건이 현실과 잘 들어맞지 않는다는 반응이다.


우선, 소득 기준이 현행보다 확대됐음에도 불구하고 여전히 다수의 무주택자 부부들이 혜택을 받기에는 너무 낮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이번 개정된 취득세 감면을 받으려면 주택을 취득하려는 자와 배우자의 소득이 7000만원 이하여야 한다. 현행의 신혼부부 대상 감면 제도에서는 맞벌이 7000만원, 외벌이 5000만원을 기준으로 두고 있다. 


부동산 커뮤니티의 한 예비 청약자는 "실질적으로 주택 매매를 고려하고 있는 맞벌이 부부라면 30대 부부라도 연봉 합산 7000만원은 쉽게 넘기는 시대에 감면 대상을 중장년 부부에게 확대 했다면서 기준을 7000만원으로 걸어두는 것은 모순"이라고 지적했다.


(중략)


라정주 파이터치연구원 대표는 "인천‧경기는 몰라도 서울에서는 대상자가 되기 힘들어 보인다"며 "종부세와 더불어 공시가격 자체가 오르며 기존 집값은 뛰고 있는데 비해 대출이 막힌 무주택자들이 실제 받을 수 있는 혜택은 줄어들어 다주택자들과 무주택자들의 간극이 더 벌어질까 우려되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댓글 쓰기 0/1000
댓글 등록
NO. 제 목 미디어 등록일자
845 KDI "대기업, 中企 기술탈취 시 최대 10배 배상 필요"
운영자 / 2020.09.21
UPI뉴스 2020.09.21
844 "코로나 시대 독서는 가장 적극적인 생존행위"
운영자 / 2020.09.07
한라일보 2020.09.07
843 `코로나19 시대, 독서의 가치를 다시 묻다`...정유정 기조강연
운영자 / 2020.09.03
뉴시스 2020.09.03
842 독서의 가치 다시 묻다…4일 ‘온라인 콘퍼런스’
운영자 / 2020.09.03
문학뉴스 2020.09.03
841 [이슈IN] 원격의료, 中·日 펄펄 나는데…한국, ‘나 홀로 역주행’
운영자 / 2020.09.03
블로터 2020.09.03
840 [특별기획 | 심층 리포트] 급증하는 구직급여에 재정 ‘적신호’
운영자 / 2020.09.03
중앙시사매거진 2020.09.03
# `생애 첫 주택` 취득세 감면대상 확대?…실수요자 현실 반영 안돼
운영자 / 2020.08.12
미디어펜 2020.08.12
838 [코로나에 갇힌 200일] 2030,나의 직업은 `주식투자자`
운영자 / 2020.08.06
머니S 2020.08.06
837 한국문화경제학회, `신한류를 이끄는 문화경제 현황과 과제` 학술대회 개최
운영자 / 2020.07.31
매일경제 2020.07.31
836 “노동유연성 높을 때 법인세 1%p 감면하면 고용 최대 0.16%p 증가”
운영자 / 2020.07.23
KNS뉴스통신 2020.07.23
835 日 `장인`의 나라에서 `로봇`의 나라로...한국은 이미 자동화 OECD `최고`
운영자 / 2020.07.23
뉴시스 2020.07.23
834 법인세 감면하면 고용 증가?… 고용·해고 경직성 완화 없으면 `감소`
운영자 / 2020.07.23
뉴데일리 2020.07.23
833 파이터치硏, 고용 증가 위해 `노동유연화·법인세 인하` 동시 추진해야
운영자 / 2020.07.23
메트로신문 2020.07.23
832 "노동유연성 높을 때 법인세 줄이면 고용 더 는다"
운영자 / 2020.07.23
프레스맨 2020.07.23
831 노동유연성 높아지면… 법인세 1%P 줄때 고용 0.16%P 늘어
운영자 / 2020.07.23
문화일보 2020.07.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