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 최저임금, 코로나 상황 감안 조금씩 양보해야

운영자 ( 2021.07.01) , 조회수 : 212       ▶▶ 아시아투데이 (바로가기)

노동계가 24일 열린 최저임금위원회 회의에서 내년 최저임금을 현 시급 8720원보다 23.9%(2080원) 오른 1만800원을 요구했다. 월급으로 환산하면 225만7200원이다. 반면 경영계는 동결이나 삭감해야 한다는 입장이다. “저임금으로 생계가 위협받는다”는 노동계, “임금 인상요인이 없다”는 경영계가 충돌했는데 코로나19 상황을 감안, 서로 조금씩 양보해야 한다.


문재인 대통령의 1만원 공약에 따라 최저임금은 2018년 16.4%, 2019년 10.9% 올랐는데 자영업자·소상공인의 비용부담 증가, 일자리는 감소 등 부작용이 속출했고 이에 놀라 2020년 2.9%, 2021년엔 1.5%만 올렸다. 노동계가 1만원 관철을 벼르고 있어 사용자위원과 근로자위원 간 충돌이 불가피한 상황인데 결국은 정부 측 공익위원 손에 달린 셈이다.


최저임금은 많이 올리면 좋을 것 같지만 부작용도 크다. 한국경제연구원은 최저임금이 14.7% 올라 1만원이 되면 무려 30만4000개의 일자리가 없어진다고 경고한다. 파이터치연구원의 한 연구원은 중기중앙회 토론회에서 최저임금이 1만원으로 오르면 일자리 55만2000개, 국내총생산(GDP) 73조2000억원이 날아갈 것이라는 충격적 발표를 하기도 했다.


이젠 구직자가 최저임금 인상을 반대하는 상황이 됐다. 중기중앙회가 700명을 대상으로 조사했는데 48.1%가 동결을, 15.7%는 인하를 주장했다. 응답자의 64.3%는 최저임금 인상으로 근로시간 단축을 경험했고, 80.0%는 최저임금이 일자리 감소에 영향을 미친다며 우려할 정도다. 정부가 할 일은 임금인상(13.2%)이 아니라 일자리 확대(68.0%)라고 말한다.


(하략)

       
댓글 쓰기 0/1000
댓글 등록
NO. 제 목 미디어 등록일자
1157 민간기업 자율성 낮으면 공공일자리 확대해도 실업률 늘어
운영자 / 2022.03.02
조선비즈 2022.03.02
1156 [데이터로 보는 경제] 文케어로 지출이 확대됐는데도 재정은 오히려 양호해졌다?
운영자 / 2022.03.02
오피니언타임스 2022.03.02
1155 [라정주의 경제이야기] 국토보유세를 통한 기본소득 효과
운영자 / 2022.02.28
공감신문 2022.02.28
1154 [데이터로 보는 경제] 최악 세수 오차 내고도 돈 풀 궁리만 하나
운영자 / 2022.02.28
오피니언타임스 2022.02.28
1153 광운대 한반도메타버스연구원, 이영 의원과 ‘메타버스와 한반도 혁신’ 세미나 연다
운영자 / 2022.02.28
대학저널 2022.02.28
1152 [데이터로 보는 경제] 겉으로만 민간일자리 외친 문정부의 두 얼굴
운영자 / 2022.02.28
오피니언타임스 2022.02.28
1151 양도소득세 도입·거래세 폐지, 누구를 위한 것인가
운영자 / 2022.02.28
한경닷컴 2022.02.28
1150 [라정주의 경제이야기] 법인세를 감면해도 왜 일자리는 늘지 않을까?
운영자 / 2022.01.24
공감신문 2022.01.24
1149 [데이터로 보는 경제] 노조 파워 강화가 임금 격차 키웠다
운영자 / 2022.01.24
오피니언타임스 2022.01.24
1148 [M-커버스토리]양극화 심화속 대·중기 `공정 생태계` 마련 해법은?
운영자 / 2022.01.13
메트로신문 2022.01.13
1147 [데이터로 보는 경제] 문정부 내내 방치한 국민연금 개혁, 대선 이슈로 다뤄야
운영자 / 2022.01.03
오피니언타임스 2022.01.03
1146 [커버스토리] 온라인과 유튜브 키워드로 분석한 2022 대선 표심
운영자 / 2021.12.28
월간중앙 2021.12.28
1145 [이코노믹 view]가계부채 시한폭탄 키운 정책들
운영자 / 2021.12.28
이데일리 2021.12.28
1144 [데이터로 보는 경제] 역대급 세수에도 불구 역대급 나랏빚
운영자 / 2021.12.20
오피니언타임스 2021.12.20
1143 [단독] 뜨거운 감자 `포털 개혁`… 아웃링크 vs. 인링크, 공정화 해법은?
운영자 / 2021.12.17
뉴스투데이 2021.12.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