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시안적 기업 상속세제 시정할 때다

운영자 ( 2020.10.29) , 조회수 : 55       ▶▶ 문화일보 (바로가기)

기업을 상속받는다는 것은 재산을 상속받는다는 게 아니라, 그 기업의 경영권을 상속받는 것이다. 그 경영권은 주식으로 표시되는데, 그 주식은 아직 현금화되지 않은 증권일 뿐이다. 주식에 대한 상속세는 미(未)실현 이익에 대한 세금 부과로, 매우 부당한 것이다. 일반 소액주주의 주식과는 달리 경영권을 표시하는 주식은 함부로 처분할 수도 없다. 기업을 처분하는 것과 같기 때문이다. 독일은 기업과 고용을 유지하는 한 상속세가 거의 없고 7년 안에 기업을 처분하면 그때 상속세를 납부한다. 주식 상속 시점에서 상속세를 부과하는 것은 그래서 부당한 것이다.


본래 상속세 자체가 비열한 세금이다. 이미 소득세와 취득세 등 모든 세금을 낸 잔여재산을 단지 그 소유 명의자가 죽었다는 이유로 국가가 수탈하는 것은 사망에 대한 징벌이고 명백한 이중과세다. 사망자의 것이었던 재산은 그 사망의 순간 법적 실체(legal entity)로서의 가족의 재산이 된다. 상속세는 그 가족의 소유물을 뺏는 것이다. 상속세는 가족과 가문의 정체성(identity)을 깨뜨리는 국가의 파괴적 간섭이다. 상속재산은 가문의 상징이다. 영국 웨스트민스터 공작 제럴드 그로스베너가 2016년 8월 11일 64세의 나이로 숨지자 그의 25세 장남은 90억 파운드(약 13조 원)를 세금 없이 상속받았다. 부동산 재벌인 공작의 재산이 온전히 보전될 수 있도록 영국 정부가 약탈하지 않는 것은 가문의 전통과 가족을 보호하기 위함이다.


상속재산을 국가가 앗아가는 것은 사적 재산권을 보호하지 않는 것이다. 이는 검약과 기업가 정신을 발휘할 인센티브를 박탈한다. 민주주의와 자유시장의 근간을 파괴하고, 사적 자본투자에 기초한 경제질서에 심각한 비효율을 초래한다. 라정주 파이터치연구원 원장은 2017년 연구 보고서에서 기업 상속세율을 50%에서 0%로 내리면 자본량은 7.25%, 고용량은 3.67%, 생산량은 8.46%, 실물투자량은 7.25%, 단위임금은 4.61% 증가한다고 했다. 국가가 앗아 가면 그만큼 고용과 생산은 위축되고 근로자의 임금마저 줄어든다. 민간과 기업에 부를 남겨두는 게 국가가 빼앗아 정부가 관리하는 것보다 경제적 효과가 훨씬 더 큰 것은 자명하다.


(하략)

       
댓글 쓰기 0/1000
댓글 등록
NO. 제 목 미디어 등록일자
851 20년째 헛도는 원격의료…"규제 풀리면 고용인원 연간 2000명씩 증가"
운영자 / 2020.11.25
뉴스웍스 2020.11.25
# 근시안적 기업 상속세제 시정할 때다
운영자 / 2020.10.29
문화일보 2020.10.29
849 경제 돋보기 | "전 정부탓" 변명에도···文정부 부동산 대책에 쏠리는 책임론
운영자 / 2020.10.29
중앙일보 2020.10.29
848 "여행업계, 코로나 속 살아남으려면...비대면·필수재 상품 개발해야"
운영자 / 2020.10.26
BBS NEWS 2020.10.26
847 [여행 그리고 경제] 코로나 시대 여행업계 생존전략...비대면·필수재 상품 개발해야
운영자 / 2020.10.20
YTN 2020.10.20
846 [월간중앙] ‘이재명 대망론’의 실체와 경쟁력
운영자 / 2020.10.08
중앙일보 2020.10.08
845 KDI "대기업, 中企 기술탈취 시 최대 10배 배상 필요"
운영자 / 2020.09.21
UPI뉴스 2020.09.21
844 "코로나 시대 독서는 가장 적극적인 생존행위"
운영자 / 2020.09.07
한라일보 2020.09.07
843 `코로나19 시대, 독서의 가치를 다시 묻다`...정유정 기조강연
운영자 / 2020.09.03
뉴시스 2020.09.03
842 독서의 가치 다시 묻다…4일 ‘온라인 콘퍼런스’
운영자 / 2020.09.03
문학뉴스 2020.09.03
841 [이슈IN] 원격의료, 中·日 펄펄 나는데…한국, ‘나 홀로 역주행’
운영자 / 2020.09.03
블로터 2020.09.03
840 [특별기획 | 심층 리포트] 급증하는 구직급여에 재정 ‘적신호’
운영자 / 2020.09.03
중앙시사매거진 2020.09.03
839 `생애 첫 주택` 취득세 감면대상 확대?…실수요자 현실 반영 안돼
운영자 / 2020.08.12
미디어펜 2020.08.12
838 [코로나에 갇힌 200일] 2030,나의 직업은 `주식투자자`
운영자 / 2020.08.06
머니S 2020.08.06
837 한국문화경제학회, `신한류를 이끄는 문화경제 현황과 과제` 학술대회 개최
운영자 / 2020.07.31
매일경제 2020.07.31